기부 이야기

KPMG삼정회계법인 고려대 교우회, 모교에 장학금 1억 쾌척
2017.03.14
2330
KPMG삼정회계법인 고려대 교우회, 모교에 장학금 1억 쾌척
 
KPMG삼정회계법인 교우회(회장=양승열·경영83)가 후배 양성과 모교 발전을 위해 장학금 1억원을 기탁했다.
 
 
이번 기부는 고려대를 졸업하고 KPMG삼정회계법인에 재직중인 회계사 230여명이 모여 기금을 조성한 것으로, 향후 5년간 매년 2천만원씩 총 1억원을 기부키로 약정했다. 이 장학금은 장래의 회계사를 꿈꾸는 고려대 후배들을 지원하는 데 사용된다.

회장을 맡고 있는 양승열 부대표는 “후배들이 보다 훌륭한 교육과 환경에서 공부에 매진해 미래를 이끌어나가는 회계사로 성장하길 바란다”며 “앞으로도 교우들이 힘을 합쳐 모교가 더 큰 발전과 도약을 이룰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”고 말했다.

이한상 정진초 주임교수는 “모교를 향한 교우의 사랑이 있었기에 고려대가 2016년 공인회계사 시험에서 118명의 최다 합격생을 배출하는 등의 두각을 나타낼 수 있었다”며 “이번에 KPMG삼정회계법인에서 기부해주신 기금 또한 고려대 출신의 회계사를 양성하는 데에 소중하게 사용할 것”이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.

KPMG삼정회계법인은 세계 4대 종합회계자문 기업 KPMG의 회원사로,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회계감사·세무·컨설팅 등 전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.